전문가가 만드는 온라인 본초 도감

구글

Analytics

해표약

방풍(防風) Saposhnikoviae Radix et al.

방풍(防風)은 대표적인 發散風寒藥으로 解表祛風 勝濕止痛 止瀉止血의 효능이 있으면서도 다른 發散藥에 비해 편성이 비교적 완만하여 風藥 중 潤劑라 하여 각종 風病에 응용하는 약물이다. 《神農本草經》에 수재되어 사용 연원이 길고 처방에 사용된 빈도도 높아 예로부터 다양한 위품이 존재하였다.여기에서는 국내에 유통되는 3 종의 방풍(防風)을 중심으로 기원 및 효능, 감별 등을 서술하고자 한다.

고본(藁本) Ligustici Rhizoma et Radix

분류학이 한의학에 도입되기 전에는 한약재의 한글과 한자 이름의 발음이 같거나 유사하여 기원이 뒤섞이는 경우가 종종 있었다. ‘후박나무’와 ‘厚朴’처럼 전혀 유전적 근연관계가 성립하지 않으면서 한방 효능까지 크게 차이가 나는 경우, ‘독활’과 ‘獨活’처럼 유전적 근연관계는 극히 미미하나 한방 효능이 유사하여 다소 다른 응용범위로 오랫동안 대용하였던 경우, 이 글의 주제인 ‘고본’과 ‘藁本’처럼 근연관계에 있으면서도 유사한 한방 효능을 지닌 것으로 간주되는 경우 등이 그 예이다. 여기에는 다양한 고본(藁本)과 더불어 최근 유관 분야의 ‘藁本’과 ‘川芎’의 연원에 대한 연구 및 견해를 취합하여 서술하였으므로 임상 응용에 참고가 되길 바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