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라메디카닷넷

한약의 모든 것

메인상단(header advertising area)

메인상단(header advertising area)

白膠香

소합향(蘇合香) Liquidambaris Storax의 화학성분

소합향(蘇合香) Liquidambaris Storax, 백교향(白膠香) Liquidambaris Resinatum의 화학 성분

유향(乳香) Olibanum의 화학성분

유향(乳香) Olibanum, 백교향(白膠香) Liquidambaris Resinatum의 화학 성분

소합향(蘇合香) Liquidambaris Storax, etc.

소합향(蘇合香)은 서양에서는 성경에 분향료의 재료(소합향, 나감향, 풍자향, 유향, 소금)로 기록되어 있어 교회에서 사용한 예가 많으며 때로는 거담제나 진정제로 사용되었다. 동양에서는 분향료뿐만 아니라 주요한 개규약(開竅藥)으로 취급되어 복용약으로도 응용하였다. 그러나 소합향(蘇合香)은 수지(樹脂)를 약용으로 하는 탓에 그 품질의 판별 또한 어렵기도 하거니와, 유입 경로가 다양하였고 고체와 액체의 두 가지가 기록되어 현재에도 정품 논란이 끊이질 않는 한약재이다.

여기에서는 소합향의 형태 (고체소합향 또는 유동소합향)의 연원을 살펴 어느 것이 기원에 합당한지 살펴보고 그에 따른 품질, 위품 등을 논하고자 한다.

유향(乳香) Olibanum, etc.

  동서양을 막론하고 널리 쓰였던 수지(樹脂;resin)류 한약재라면 유향(乳香)이 대표적이라 할 수 있다. 그러나 ‘수지’라는 특성상 진품을 감별하기 어렵고 그 품질 판별도 어려운 편이라 고대로부터 현재까지 다양한 위품이 존재한다. 최근에도 국내에 건강기능식품으로 유행하는 ‘보스웰리아(Boswellia)’와 같이 그 이름과는 달리 유향나무와는 관련이 없는 다른 식물의 수지가 대다수 유통되고 있는 등의 문제가 있다.

  여기에서는 유향의 연원을 살펴보고 공정서에 수재된 유향과 민간에 유통되는 위품, 형태 특징 등을 살펴보고자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