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라메디카닷넷

한약의 모든 것

메인상단(header advertising area)

메인상단(header advertising area)

반하

반하와 천남성처럼 독성이 있는 한약재는 어떻게 사용할까?

  고대로부터 치료에 필요한 효능을 효과적으로 얻기 위해 한약재를 다양한 방법으로 가공하였습니다. 이를 한의학에서 ‘포제(炮製)’라고 지칭합니다. 다양한 포제법 중에서 명백한 부작용이나 독성을 줄이는 방법도 개발 및 정착 되었는데, 이러한 방법을 적용하는 약재 중 대표적인 것이 천남성과에 속한 반하(半夏)와 천남성(天南星)입니다. 옛사람들이 이의 포제 과정에 사용하는 보조재료인 생강(生薑), 백반(白礬), 담즙(膽汁)이 독성을 감소시킨다는 언급을 하였지만 그 과정에 대해서 언급한 바는 드뭅니다. 이러한 의문을 해소키 위해 이번 글에서는 논문 ‘炮製에 의한 半夏와 天南星의 침상결정 유발 독성 감소 기전 고찰’  중 고문헌고찰을 제외한 내용을 요약하여 소개하고자 합니다. 논문의 원문은 여기를 참조하시길 바랍니다.

반하(半夏) Pinelliae Tuber, etc.

半夏는 인체에서 발생하는 병적인 津液인 痰을 제거하는데 사용하는 溫化寒痰藥으로 氣味는 辛溫 有毒하며, 주로 소화기계통(脾胃)과 호흡기계통(肺)으로 歸經하는 약물이다. 동양권의 공정서(KP, ChP, JP, THP, DP)에 모두 “반하(半夏) Pinellia ternata (Thunb.) Makino의 덩이줄기를 말린 것”으로 규정되어 있으나, 최근 수요에 비해 생산량이 적어지면서 이 규격에 적합하지 않은 다양한 혼위품이 대량으로 유통되고 있다. 대표적인 위품으로 虎掌南星, 水半夏, 禹白附를 들 수 있다. 이 위품을 과도하게 포제하면 ‘반하’와 육안상으로 구별이 힘들어지기 때문에 주로 ‘제반하’ ‘반하제’ 등으로 유통된다.

호장남성(虎掌南星) Pinelliae Pedatisectae Rhizoma

반하의 대표적인 위품인 ‘호장남성(虎掌南星) Pinelliae Pedatisectae Rhizoma’의 기원, 한방 효능 및 주치, 재배지에서 확인한 사항 등

반하(半夏) Pinelliae Ternatae Rhizoma

반하(半夏) Pinelliae Ternatae Rhizoma의 기원, 한방 효능 및 주치, 분류, 포제, 위품 유통 현황, 식물 형태, 재배지의 생산과정 등